메인콘텐츠 바로가기

통합검색

대학소개 지역과 함께 내일로, 세계와 함께 미래로

대학소개대학소개

KIT News

“지역 발전 위한 방안, 대학생들 아이디어로 모색”

작성자
KITNEWS
조회
701
작성일
2020.02.17
첨부

“지역 발전 위한 방안, 대학생들 아이디어로 모색”

 

- 지역 4개 대학 참여 경진대회서 다양한 발전 방안 제안
- “지역과 대학의 상생 발전 도모”
 

 

지역 사회의 다양한 문제 해결을 위한 아이디어 발굴로 지역과 대학의 상생 발전을 도모하기 위한 자리가 마련됐다. 지난 14일 구미 호텔금오산에서 열린 ‘지역선도대학 육성사업 지역연계형 경진대회’에서는 경북도 내 대학생들이 참여해 지역의 문제점을 진단하고 상호 정보 및 지식 공유를 통해 지역 발전 방안을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지역선도대학 육성사업 컨소시엄의 선도대학인 우리 대학을 비롯한 안동대·경북대(상주)·동양대 등 4개 대학 학생들이 참여했으며, 이 사업에 함께하는 공공기관 실무자들이 경진대회 멘토단으로 구성됐다. 학생들은 경북지역의 ‘청년실업 문제 현황과 해결방안’, ‘인구소멸 지역 문제 진단과 인구 증대 방안’가운데 하나를 선택해 조별 토의를 통해 다양한 해결방안을 제시했다.

경진대회 발표 결과 인구소멸 지역 문제를 선택한 ‘4조(JTBC)’팀이 최우수상을 받았다. 조장인 박수빈(금오공대·산업공학부) 학생을 비롯해 박서영(경북대·건설방재공학과), 이석희(동양대·철도운전제어학과), 김희수(안동대·기계공학과) 등 11명으로 구성된 이들은 경북 지역 인구 소멸 해결을 위해 지역 대학 특성화 및 문화도시 만들기라는 방안을 제시하며 심사위원들에게 좋은 평가를 받았다. 교수, 공공기관 실무자들로 구성된 심사위원들은 주제 적합성, 독창성, 실현 가능성, 발표 전달력 등을 중심으로 평가했으며, 총 4팀(최우수상 1팀, 우수상 1팀, 장려상 2팀)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그 외에도 농업 및 스포츠 특화 교육시설 마련, 도농복합도시 조성 등 다양한 아이디어들이 제시됐다.

지역선도대학 육성사업 총괄책임자인 정인희 기획협력처장은 “이번 경진대회에서 제안된 학생들의 다양한 아이디어를 경상북도 측에 잘 전달하여 대학과 지역 사회의 상생적 발전을 위한 실질적인 밑거름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경진대회는 우리 대학이 선도하고 있는 ‘경상북도 지역선도대학 육성사업’의 지역인재육성 집중캠프 일환으로 4개 대학 학생들의 아이디어 교류와 문제해결 능력 향상을 위해 시행됐다.